태그 : 실베스터스탤론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3

실베스터 스탤론 曰, "데몰리션 맨 속편을 작업중이다!"

 실베스터 스탤론은 최근에는 그래도 나름대로 자리를 잡고 영화를 다시 만들고 있다는 느낌이 들고 있습니다. 물론 람보 최근작의 경우에는 재미 없는 나홀로 집에 노인판 이라는 평가를 받아버리고 말았지만 말입니다. 아무튼간에, 그래도 이런 저런 작품들을 보여주면서 나름대로 여러 시도를 같이 하고 있다는 생각이 드는 것도 사실이었습니다. 그래도 과거...

"클리프 행어" 블루레이를 샀습니다.

 이 타이틀을 결국 샀습니다. 가격이 쌌거든요. 자그마치 렌티큘러 풀슬립 한정판을 구했습니다. 뒷면은 유명한 이미지 입니다. 내부 케이스는 유명한 예전 이미지 다시 썼습니다. 서플먼트 한글자막도 꽤 충실합니다. 디스크 이미지는 아웃케이스 이미지 리바이벌 입니다. 내부 이미지는 영화 장면인 듯 한데, 솔직히 이 영화를 안 봐서요. 뭐, 그렇습니다. 드디어...

람보 : 라스트 워 - 왜 끄집어내서......

 이 영화를 리스트에 올렸습니다. 솔직히 이 영화는 정말 궁금해서 보는 쪽이기는 한데, 내심 좀 걱정이 되기도 하는 것이 전편을 전혀 안 보고 이 영화를 보는 상황이기 때문입니다. 심지어는 라스트 블러드라고 개봉한 4편도 제대로 본 적이 없기 때문에 좀 미묘한 상황이죠. 이 영화는 분위기가 좀 다를 거라는 나름대로의 기대가 있는 상황이기는 하지...

"람보 : 라스트 워" 스틸컷 입니다.

 뭐, 그렇습니다. 정말 보고 평가를 내려야 하는 상황이 되었네요.활에, 총에.......정말 누가 죽어도 제대로 죽겠네요;;;

크리드 2 - 1편보다는 더 록키 시리즈에 가까워진 작품

 사실 이 영화 이전에 1편 리뷰를 쓰긴 해야 합니다. 이 영화는 무척 궁금해서 안 볼 수는 없는 노릇이기 때문에 그냥 넘어가기는 힘든 상황이기도 해서 말이죠. 다만 상황이 상황이다 보니 아무래도 이 영화에 관해서 무척 미묘하게 다가오는 상황입니다. 다만 아무래도 최근에 좀 상황이 미묘하다 보니 이 영화의 전편 이야기는 좀 미묘한 상황이긴 해서...

크리드 - 한 인간의 증명 이유

 그렇습니다. 구작 리뷰를 정말 몇년만에 진행 하게 되었습니다. 솔직히 이렇게 되리라고 생각을 전혀 안 하고 있었던 상황입니다. 개인적으로 블루레이를 영화 개봉 전에 구하지 않으면 포기 하리라고 생각을 하고 있었기 때문입니다. 하지만 결국에는 블루레이를 보게 되었고, 정말 즐겁게 영화를 감상 했습니다. 덕분에 안 쓰면 안되겠다는 생각이 들어버렸...

실베스터 스텔론의 신작, "Backtrace" 라는 작품입니다.

 실베스터 스텔론은 최근에 정말 열심히 영화 작업을 하고 있습니다. 다만 일부 영화의 경우에는 상황이 좀 미묘하게 다가오고 있긴 한데, 아무래도 과거 스타일이 다시 반복되고 있다는 느낌도 들고 있는 상황입니다. 그래서 더 미묘하게 다가오는 지점들도 있는 상황이고 말입니다. 아무튼간에, 그래도 이 영화가 나온다는 점에서 그래도 나름 괜찮다는 생각...

실베스터 스탤론이 "가디언즈 오브 갤럭시 2"에 나온다?

 현재 마블은 영화판에서 가장 성공한 슈퍼히어로 프렌차이즈를 가지게 되었습니다. 이후에 정말 다양한 히어로들을 확장 시킬 계획을 가지고 있는 상황이기도 하죠. 과거 그 확장 사례중 하나가 가디언즈 오브 갤럭시 이기도 했습니다. 참고로 이 작품의 경우에는 마블에서 가장 독특한 작품으로 생각되고 있기도 합니다. 솔직히 다른 영화들과 어떻게 어울릴 ...

익스펜더블 3 - 양적 성장만이 지배하는 영화

 보통 이런 영화의 경우에는 리뷰 문제에 관해서 전혀 다른 고민을 하게 됩니다. 솔직히 이 영화가 너무 잘 알려져 있는 부분들만으로 이뤄져 있는지라 굳이 길게 이야기 할 필요가 있을까 싶은 생각이 들면서, 매우 뻔하면서 그 일만 잘 하면 되는 영화라는 생각이 드는데 리뷰 자체를 할 필요가 있을까 하는 생각이 바로 그것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하...

이스케이프 플랜 - 소재만큼 더 독특한 이야기가 있었다면 정말 좋았을 영화

 이번주간의 가장 확실한 말초신경 자극용 작품입니다. 개인적으로 이 영화가 왜 그렇게 궁금했는지 이제는 기억도 안 납니다. 사실 예고편에서 제임스 카비젤이 나쁜놈으로 나오는 걸 보고 웬지 이 영화가 땡긴다 하는 생각이 들기도 했죠. 물론 그 이후에 이 영화 리뷰를 준비하면서 국내 포스터의 이미지 사이즈가 개판인 것을 보고 성질을 내면서 해외 포...
1 2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