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애니리뷰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3 4 5 6 7 8 9 10 다음

극장판 나루토 질풍전 : 로드 투 닌자 - 적어도 자뻑으로 망하는건 면했네

 오랜만에 애니메이션을 보게 되었습니다. 그것도 시사로 말이죠. 나름 잘 되는 방식을 찾아서 말입니다. 아무래도 나름의 새로운 방식이 생기다 보니 애니메이션은 간간히 시사회로 보게 되네요. 저야 뭐 기쁜 일이기는 하지만 말입니다. 사실 이번주에 딸랑 하나이다 보니 이 작품이 들어와 있는게 상당히 기쁘기는 했습니다. 아무래도 한 주에 세편씩 몰리...

부도리의 꿈 - 그것은 선인가?

몬스터 호텔 - 말초적으로 즐기지만, 아동만을 위한 작품은 아니다

 즐거운 주간입니다. 이번주에는 딱 편하게 즐기기 좋은 작품들이 줄줄이 예정 되어 있으니 말입니다. 이런 주간이 편하기도 하고 말이죠. 게다가 이런 저런 다른 작품들의 경우는 딱 마음을 비우고 빼 버릴 수도 있었기도 하고 말입니다. 물론 이번주엔느 고이장히 편하게 볼 작품들이다 보니 그다지 할 말이 많지 않다는 사소한 문제도 있기는 하더군요. ...

빨간머리 앤 : 그린게이블로 가는 길 - 당신의 감성은 안녕하십니까?

 솔직히 이번주에는 영화가 많지 않을 줄 알았습니다. 제가 모 사이트에서 확인을 하는데, 그 사이트는 업데이트가 많이 느리거든요. 그런데, 이 작품이 당장 이번주로 되어 있더라는 겁니다. 그래서 결국에는 수소문을 시작했죠. 이 오프닝을 쓰고 있는 이 때. 예매를 하려고 해도 정작 이상한 데에서 개봉을 해서 말이죠. 솔직히 그게 그렇게 기쁜 이야...

주먹왕 랄프 - 자연스럽고 즐거운 이야기

 꽤 재미있는 주간에 개봉하는 작품입니다. 예술영화라고 할 수 있는 부분들도 있고, 애니메이션 역시 한 자리 차지하고 있으며, 블록버스터급 뮤지컬 영화까지도 있는 주간이니 말입니다. 개인적으로는 이런 다양한 주간이 좋습니다. 할 말이 많아지거든요. 그리고 상당히 재미있게 볼 만한 이야기도 되고 말입니다. 물론 액션이 있으면 더 좋았겠지만, 일단...

가디언즈 - 보고 즐기기, 그 이상은 못 하는 작품

 전 크리스마스를 좋아합니다. 연인이 어쩌고 해서 하는 것 보다, 전 그저 크리스마스에 부르짖는 정신과, 그 이미지를 너무나도 사랑하죠. 한 해를 마무리 하는 데에 있어서 이 정도로 좋은 날이 어디 있을까 하는 생각도 들고 말입니다. 종교적인 의미 보다도 그 이후에 생긴 따뜻한 이미지를 더 마음에 들어 하지만 말입니다. 이 영화는 결국 이 이미...

환타지아 2000 - 작품의 존재감만으로도 강렬함

도서관 전쟁 - 혁명의 날개 : 팬에게는 감정적 마무리, 생 초짜에게는 고생길

반딧불 언덕에서 - 편안하고 소소한, 하지만 큰 파문을 지닌 애니메이션

 이번주는 무시무시한 주간입니다. 영화가 세 편이죠. 게다가 가족들과 스카이폴을 한 번 더 보러 가기로 되어 있는 주간이기도 합니다. 덕분에 배치가 정말 복잡하게 되어 버렸죠. 이 혼란을 가중시키는 작품이 바로 이 작품입니다. 다행히 월요일에 시사로 보러 가게 되었습니다만, 스카이폴 리뷰가 무지막지하게 길어지는 바람에 결국에는 뜨는 속도가 너무...

프랑켄위니 - 당신의 추억을 당신의 아이와 즐기세요.

1 2 3 4 5 6 7 8 9 10 다음


예스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