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애니리뷰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메리다와 마법의 숲 - 즐겁지만 픽사의 이름에는 못 미치는 아쉬움

 솔직히, 이 작품은 아쉽다는 말을 할 수 밖에 없습니다. 그것도 영화 외적인 이유로 말입니다. 영화 원제는 브레이브인데, 어째서인지 국내에서는 메리다와 마법의 숲 이라는 굉장히 아동틱한 제목으 붙이고 나왔습니다. 게다가 이 영화는 픽사의 영화인데 말이죠. (제가 애니메이션이라고 칭하지 않는 이유는, 픽사는 영화로서의 단계에서 해석할 것들이 정...

늑대아이 - 호소다 마모루의 장외 홈런

모모와 다락방의 수상한 요괴들 - 의외의 울림을 가진 극장용 애니메이션

미녀와 야수 3D - 적어도 입체가 사족은 아니어서 다행

 솔직히 전 이 작품이 이번주에 개봉한다는 사실을 완전히 잊고 있었습니다. 사실 라이온 킹 시절에는 그냥 넘어간 것도 있어서 그냥 넘어갈까 했는데, 생각해 보니 라이온 킹은 극장에서 봤으니 그냥 그렇다고 치지만, 미녀와 야수는 극장에서 본 적이 없더라는 겁니다. 그래서 겸사겸사 보러 가게 되었습니다. 이 기회를 놓치면 웬지 극장에서는 다시 보기...

장화신은 고양이 - 스핀오프의 묘미란 이런것!

극장판 테니스의 왕자 : 영국식 테니스성 결전 - 즐거운 테니스의 이야기? 라고 하기에는 좀;;;

 솔직히 이 작품을 볼 생각은 없었습니다만, 이런 저런 문제로 인해서 이 작품을 보게 되었습니다. 사실 개인적으로 약간 궁금했기도 하고 말입니다. 대체 이 영화가 어떤 영화인지 말입니다. 게다가 과거에 이 작품의 TV판을 그런대로 재미있게 보기도 했고 말입니다. 아무래도 제 블로그 저변을 넓히는 것에 관해서 어떤 다른 부분을 건드려야 하지 않나...

틴틴 : 유니콘호의 비밀 - 향수의 자극과 액션의 힘을 동시에 가지다

단탈리안의 서가 - 매력은 있는데, 극장용이 아니었어!

 드디어 이번 부천국제학생애니메이션패스티벌도 마지막입니다. 솔직히 이 외에 굉장히 땡기는 작품이 많기는 합니다만, 도저히 주말 외에는 시간을 낼 수 없다는 점 때문에 결국에는 발목이 잡히고 말았죠. (물론 주중 후반에 들어가면 나름대로 해결을 할 수 있기는 합니다만, 주중 후반에 가면 이 영화제는 끝나죠.) 다행히 이번주는 적당히 해결을 볼 수...

극장판 기동전사 건담 더블오 - 극장판으로 보는 화려한 종막

 아주 그냥 미친듯이 내달리고 있습니다. 건담은 솔직히 피해가기 힘들어서 말이죠. 굉장히 매력적인 부분이 많아서 말입니다. 다만 이 경우에는 해결을 해야 하는 부분들이 많았기는 하죠. (이 작품 때문에 토요일에 주차비를 얼마를 냈는지 모릅니다;;; 지하철이 끊기는 시간인지라 결국에는 차를 밀고 가는 상황이라 말입니다.) 아무튼간에, 이 경우에는...

극장판 전국바사라 - 재미와 한계가 모두 뚜렷한 애니

1 2 3 4 5 6 7 8 9 10 다음


예스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