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에고편영상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BIT" 라는 작품입니다.

 이 작품 역시 개인적으로는 결국 땜빵용으로 찾아 놓은 작품입니다. 솔직히 포스팅감이 그러게 많은 시즌이 아니기는 해서 말입니다. 그래도 이 영화가 궁금한 상황이기는 한 것이, 아무래도 제가 이런 류의 영화를 결국에는 보고 넘어가는 이상한 습성이 있기 때문입니다. 흔히 말 하는 틴에이지 뱀파이어물을 계속해서 보는 이상한 면이 있어서 말입니다. ...

"콜" 이라는 영화의 포스터와 예고편 입니다.

 솔직히 국내에서 스릴러 영화가 나온다고 하면 어느 정도 색안경을 끼고 보게 되는 편입니다. 그도 그럴 것이, 아무래도 본격 스릴러에 대한 이해가 제작사 차원에서 영 부족하다는 생각이 들어서 말이죠. 물론 몇몇 감독들이 정말 잘 하는 경우가 있기는 한데, 그건 정말 감독이 잘 처리한 케이스이고, 대부분의 경우에는 액션과 스릴러를 혼동하는 느낌이...

"엠마" 신작 한글자막 예고편 입니다.

 개인적으로 이 영화는 리스트에 올려야 하는가에 대한 고민이 좀 있었던 것이 사실입니다. 이런 영화가 매우 궁금하고 재미있어 보이기는 하는데, 웬지 극장 찾아 다녀야 하는 상황이 벌어질 거라는 생각이 매우 강하게 들어서 말입니다. 상황이 이쯤 되면 정말 굳이 찾아서 봐야 하는가 하는 생각이 드는 지점들도 있기는 해서 말입니다. 하지만, 그래도 ...

"1917" 예고편 입니다.

 샘 멘데스 작품이라는 점에서 아무래도 이 영화는 안 볼 수 없는 상황이 되었습니다. 개인적으로 이 영화에 관해서 매우 궁금한 상황이어서 말입니다. 솔직히 샘 멘데스가 007을 넘어서 오랜만에 새 작품으로 나오는 상황이다 보니 아무래도 안 볼 수 없는 상황이 된 겁니다. 솔직히 이 영화가 보여주는 전쟁이라는 점 덕분에 좀 묘하긴 한데, 제가 아무래도 전...

윤가은 감독의 신작, "우리집" 예고편 입니다.

 개인적으로 이 영화는 좀 미묘하긴 합니다. 전작을 얼마 전에야 겨우, 그것도 아주 약간 본 상황인데, 잘 만든 것 같으면서도 묘하게 취향과는 좀 거리가 있는 영화이더라는 겁니다. 일단은 제대로 본 전작이 없다는 점으로 인해서 저는 판단을 보류 하려고 합니다. 그래도 주변에 워낙에 괜찮게 보신 분들이 많다 보니, 아무래도 영화를 봐야 겠다는 생...

박서준 + 안성기, "사자" 에고편 입니다.

 솔직히 이 영화는 좀 묘하게 다가오기는 합니다. 아무래도 국내에서 최근에 계속해서 시도하는, 하지만 특정 감독 외에는 아직까지는 잘 하는 사람이 거의 없는 장르를 다루는 상황이어서 말이죠. 퇴마 관련 장르는 아무래도 미묘하게 다가오는 지점이 있는 상황이랄까요. 그만큼 이 영화에 관해서 궁금하면서도 걱정 되는 상황입니다. 일단 이 영화가 가져가...

"BRIGHTBURN" 예고편 입니다.

 이 영화는 제임스 건이 제작자로 있기는 합니다만, 감독은 다른 사람입니다. 하지만 이 영화를 기대하게 된 이유는 감독이나 제작자 보다는 아이디어 덕분 입니다. 한 아이가 우주에서 와서는, 결국에는 악마같은 놈으로 큰다는 이야기 거든요. 시작은 슈퍼맨과 동일한데, 전혀 다른 이야기로 흘러가는 겁니다. 덕분에 이 영화가 정말 어떻게 될 것인가에 ...

"독전" 메인 예고편 입니다.

 이 영화에 관해서는 사실 이제는 매우 걱정되기는 합니다. 몇 번 이야기 한 것 같기는 한데, 이 영황의 원작이라고 할 수 있는 두기봉 감독의 "마약전쟁"을 이미 본 상황이기 때문입니다. 마약전쟁은 정말 좋은 영화였고, 국내에서 너무 알려지지 않은 것이 매우 아쉬운 상황이기도 했습니다. 사실 그렇기에 이번 영화가 좀 잘 되기를 바라는 면도 있긴...

"1987" 예고편입니다.

 하정우는 올 연말에 두 편이나 개봉하는 상황이 되었습니다. 신과 함께가 같이 개봉을 하고, 거기에 이 영화까지 나오는 상황이 되었으니 말입니다. 물론 두 편중 뭐가 더 잘 될 거라는 기대는 별로 없는 상황이기는 합니다만, 그래도 무척 궁금하게 나오는 영화이기는 합니다. 개인적으로 이쪽이 더 괜찮을 거라는 생각을 하고 있기는 한데, 과연 걸론이...

알렉스 가렌드 감독의 신작, "Annihilation" 예고편입니다.

 이 영화의 감독은 과거에 엑스마키나를 찍은 적이 있습니다. 사실 이 영화는 제 주변에서는 다 좋아하는데, 저는 그다지 좋아하지 않는 영화이기도 합니다. 영화가 취향에 영 안 맞는 부분들이 있어서 말입니다. 아무튼간에, SF쪽에서는 무시 할 수 없는 감독이라는 평가가 우세한 가운데, 이번에 새 영화를 가지고 나왔습니다. 다만 이번에는 나탈리 포...
1 2


예스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