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영화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3 4 5 6 7 8 9 10 다음

조셉 고든 레빗도 마블행?

 현재 마블에서는 새 작품을 많이 준비하고 있습니다. 사실 놀라운 일은 아니죠. 일단 이번에는 조셉 고든 레빗이 추가 될 거라는 이야기가 나왔습니다. 그리고 이번에 나온 이야기는 판타스틱 4에 대한 이야기 입니다. 결국 이 작품도 캐스팅 이야기가 나온 것이죠. 조셉 고든 레빗은 이 작품에서 리드 리처즈 역할을 할 거라는 이야기...

"WILLY'S WONDERLAND" 라는 작품입니다.

 솔직히 이 작품은 그다지 할 말이 없는 상황이기는 합니다. 사실 니콜라스 케이지가 나와서 기대중이기는 한데, 딱 거기까지만 조사한 상황이어서 말입니다. 최근 니콜라스 케이지의 행보를 보면, 정말 이상해 보이는 여오하에 나오게 되면 그 영화가 좋은 경우가 많거든요. 오히려 일반인 친화적인 영화의 경우에는 정이 더 안 가는 경우도 많고 말입니다....

디즈니의 "헤라클레스"도 실사화 이야기가 나왔군요.

 솔직히 이 작품도 실사화 과정을 거치리라고는 생각도 못 했습니다. 개인적으로는 정말 별로라고 생각하는 작품이어서 말이죠. 어쨌거나, 실사화 이야기가 나왔고, 루머가 줄줄이 나오고 있습니다. 좀 웃기는게, 헤라클레스 역할을 마이클 B. 조던이, 멕 역할을 아리아나 그란데가 할 거라고 하더군요. 백인 어쩌고 하는 이야기는 그냥 ...

"Falling" 이라는 작품입니다.

 정말 오랜만에 비고 모텐슨 이야기를 하게 되었습니다. 그린북도 그냥 넘어가다 보니 아무래도 할 말이 없는 상황이 되어버렸거든요. 반지의 제왕, 히달고, 그리고 데인저러스 메소드 이후에는 정말 제 시선에서는 한동안 밀려나 있었던 것이 사실입니다. 그래도 오랜만에 이 배우 이야기를 하게 되다 보니 아무래도 미묘하게 다가오는 지점들이 생긴 것도 사...

대런 아로노프스키 신작 이야기가 나왔네요.

 개인적으로 대런 아로노프스키 작품에 관해서는 참 미묘한 감정이 듭니다. 분명 볼 때는 나름 재미있게 잘 봅니다. 하지만 다시 보자고 하면 손이 전혀 안 가는 상황이 되어버리곤 하더라구요. 솔직히 블루레이 사 놓고 결국에는 안 보는 상황이 벌어지고 있습니다. 대런 아로노프스키 작품이 다 그렇게 다가와서 말입니다. 물론 마더! 는 예외인데, 정말...

"Land" 라는 작품입니다.

 이 작품 역시 그냥 대충 찾아놓은 작품이기는 합니다만, 로빈 라이트가 일므을 올리고 있다 보니 무시할 수는 없는 영화가 되어버렸습니다. 최근에 로빈 라이트는 조연으로 더 많이 나오고 있습니다만, 그래도 연기력으로 작품을 커버하는 데에는 주연에 비견해도 부족함이 없을 정도가 많았죠. 하우스 오브 카드 마지막편은 다른 문제로 인해서 주연을 맡게 ...

카오스 워킹 - 1500만달러짜리 줄을 긋는다고 호박이 수박 되는게 아닌데......

 이 영화를 결국 리스트에 올리게 되었습니다. 개인적으로는 좀 미묘하게 생각하는 영화중 하나이기도 합니다. 사실 이 영화에 관해서는 정말 기대가 적은 상황이기도 합니다. 사실 그래서 이 영화를 굳이 봐야 하는가 하는 생각을 조금 한 것도 사실이고 말입니다. 이 영화에 관해서 온갖 소문들이 돈 상황이다 보니 아무래도 손이 안 가는 면이 좀 생긴 ...

덴젤 워싱턴 신작, "The Little Things" 포스터와 예고편 입니다.

 덴젤 워싱턴의 신작이라고 이야기를 하기는 했습니다만, 이 영화에는 레미 말렉과 자레드 레토도 이름을 올리고 있는 상황입니다. 어쨌든 개인적으로 덴젤 워싱턴의 후기작들을 더 좋아하는데, 전기에는 너무 바르기만한 이미지라는 생각이 좀 있어서 말이죠. 선입견이기는 한데, 좀처럼 깨기는 힘들더군요. 일단 국내에서는 개봉 할 영화인지는 잘 모르겠는 것...

프라미싱 영 우먼 - 지독하고 씁쓸한 복수극

 이 영화도 결국 관람 예정 리스트에 올리게 되었습니다. 영화가 독특해 보이는 것도 있고, 다른 여러가지 지겨운 면들도 있는 상황이기도 해서 말입니다. 아무래도 안 볼 영화들을 최대한 제외 하고 있기는 한데, 그러고 나니 영화들이 너무 없다는 생각이 든 것도 사실입니다. 심지어는 1월에는 영화를 딸랑 두 편 보는 상황이 되기도 했고 말입니다. ...

"Nobody" 라는 작품입니다.

 솔직히 이 작품을 왜 아직까지도 포스팅에서 빼먹었는지 미스터리이긴 합니다. 개인적으로 이 영화의 배우인 밥 오덴커크를 매우 좋아하는 상황임에도 불구하고 말입니다. 솔직히 배터 콜 사울에서 사울 굿맨으로 연기하는 이미지를 너무 좋아하는 것도 있기는 합니다만, 더 포스트에서 보여줬던 저돌적인 면을 보여주는 연기 역시 마음에 들었는데 말입니다. 다...
1 2 3 4 5 6 7 8 9 10 다음


예스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