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영화제작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3 4 5 6 7 8 9 10 다음

가렛 에반스 曰, "레이드 3는 안 나온다!"

 제게 레이드 시리즈는 정말 묘한 영화였습니다. 정말 아무 생각 없이 봤다가 제대로 된 액션으로 인해서 놀라버린 영화였죠. 1편은 특히나 액션이 오래 가면 처절해 보일 수 있다는 사실도 증명한 작품이엇습니다. 그리고 나온 속편은 결이 굉장히 달랐습니다. 오히려 저는 범죄물의 요소가 강하게 들어가 있던 2편이 더 좋긴 했죠. 많은 분들은...

"몬스터 헌터"가 실사 영화로 나오는군요.

 솔직히 저는 이 게임을 해 본 적이 없습니다. 사실 그래서 이 영화가 왜 그렇게 난리인지 모르겠네요;;; 아무튼간에, 이 영화의 감독은 폴 W.S. 앤더슨이라고 합니다. 레지던트 이블 시리즈로 유명하고, 삼총사 3D로 또 다른 시리즈에 도전 했다가 망한 그 양반 입니다. 배우는 현재 T.I 해리스, 론 펄먼, 밀라 ...

"와일드 번치"가 리메이크 되는군요.

 약간 부끄러운 이야기지만, 와일드 번치를 아직까지도 제대로 못 보고 있습니다. 강렬하면서 선 굵은 영화라는 이야기는 들었는데, 묘하게 손이 잘 안 가는 상황이기도 해서 말입니다. 사실 이런 문제로 인해서 몇몇 영화들은 정말 그냥 넘어가고 있는 실정이기도 합니다. 아무래도 서부극의 가장 강렬한 작품이라는 칭송은 들었는데, 보려고만 하면 일이 생...

새 제임스 본드 역할에 헨리 카빌?

 현재 새 제임스 본드 영화는 준비중 입니다. 사실 좀 너무 오래 걸린 느낌이기는 합니다. 아무래도 배급사가 바뀌는 문제도 있었고, 영화 준비에 관해서 이야기가 나온 부분들도 있고 해서 말이죠. 상황이 이렇다 보니 다니엘 크레이그 역시 마음이 흔들릴만 하다는 생각이 들기도 합니다. 배우로서의 생명과 이미지가 있는데, 한 영화만 가지고 마냥 기다...

"Bond 25"의 감독이 결정 되었네요.

 현재 본드 시리즈는 감독마저 결정되지 않아 고생중인 상황입니다. 한동안 대니 보일이 할 거라는 이야기가 돌았지만 결국 대니 보일이 하지 않기로 하면서 정말 다양한 감독들이 도마에 올랐던 상황입니다. 상황이 이렇다 보니 아무래도 개봉 시점이 계속 늦어지는 것 아닌가 하는 이야기가 나오기도 했죠. 저는 정말 바라지 않는 상황이기도 한데, 아무래도...

"스페이스 잼" 속편이 나온다?

 어렸을 시절에 그래도 스페이스 잼은 그렇게 나쁘게 다가오는 작품은 아니었습니다. 당시에 제가 거의 마지막으로 NBA에 큰 관심을 가지고 있었죠. (현재는 관심이라곤 쥐뿔도 없는 상황입니다. 애초에 스포츠에 신경도 안 쓰는 상황이 되었죠. 그나마 F1 정도?) 하지만 시간이 지나고서, 지금 본 스페이스 잼은 정말이지.......희한한 ...

크리스틴 스튜어트 曰, "미녀 삼총사 리부트는 깨어있는 버전이 될거다!"

 미녀 삼총사 리부트는 제게는 참 묘하게 다가오는 상황이었습니다. 다른 것보다도 이 작품이 과연 뭘 더 새로운 것을 보여줄 것인가에 관해서 미묘하게 다가왔던 것도 사실이라서 말이죠. 다른 것 보다도 이 작품이 가져가는 것은 원래 과거의 시점이었고, 그 느낌이 더 잘 살아나는 것이 이 작품의 목적이었다는 것을 생각 해보면 새로운 세상에서의 미녀 ...

나홍진 감독의 신작 이야기가 나왔군요.

 나홍진 감독은 그렇게 다작을 하지는 않는 상황입니다. 그래도 공개 될 때 마다 상다일 강렬하게 다가오는 상황이기는 하죠. 추격자는 정말 무시무시할 정도로 잘 만든 영화였고, 그 이후에 나온 황해 역시 절대 간단하게 이야기 할 수 없는 영화이기도 했습니다. 다만 황해의 흥행이 그렇게 좋지는 않아서 곡성 나오는 데에 시간이 좀 걸리긴 했습니다. ...

라이언 존슨의 차기작 이야기가 나왔네요.

 라이언 존슨은 신세가 참으로 묘한 감독입니다. 사실 저는 라스트 제다이도 좋게 봤고, 그 이전에 루퍼 역시 기억에 남는 영화이다 보니 오히려 크게 걱정은 안 하는 감독이긴 합니다. 스타워즈 시리즈가 언제까지나 거대 우주 모험 활극 놀이만 하기에는 아무래도 세상이 너무 많이 변했다는 생각을 했던 차에 라이언 존슨의 스타워즈는 의외로 메시지에 관...

드니 빌뇌브의 "듄" 캐스팅이 점점 화려해지네요.

 드니 빌뇌브만큼 흥행과 거리가 멀지만 차기작에 관해서는 정말 걱정 없는 감독도 드물다는 생각이 듭니다. 아무튼간에, 현재는 듄을 준비중이죠. 그 긴 소설을 어떻게 처리 할 지 기대가 되는 가운데 캐스팅 소식이 계속 들려오고 있기도 합니다. 이번에 이야기가 나온 배우는 레베카 퍼거슨 (혹은 페르구손) 입니다. 아직 확정은 아닌...
1 2 3 4 5 6 7 8 9 10 다음


예스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