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영화트레일러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3 4 5 6 7 8 9 10 다음

"Free Guy" 국내 포스터와 예고편 입니다.

 개인적으로 이 영화에 관해서는 기대 반, 걱정 반 입니다. 아무래도 라이언 레이놀즈가 가장 잘 아흔 낮품을 하고 있다는 생각을 하고 있기는 한데, 아무래도 영확 가져가는 방향이 있다는 생각이 들기는 하는데, 그 방향이 묘하게 재미있다는 생각이 들면서도, 솔직히 좀 피곤할 수도 있겠다는 생각이 들어서 말입니다. 일단 국내에서는 제대로 개봉할 것...

"Onward" 예고편 입니다.

 솔직히 이 영화 역시 기대가 되면서도 묘하게 좀 걱정되는 구석이 있습니다. 픽사가 그동안 작업 하지 않던 쪽의 작품이어서 말이죠. 아무래도 영화 방향이 있기는 한 거 같기는 한데, 너무 최근에 뻔히 보이는 지점을 거의 그대로 보여주는 상황이 되었다고나 할까요. 솔직히 그렇기 때문에 픽사가 새로운 것을 해보려고 한다는 생각이 드는 면도 있기는 ...

A24의 새로운 공포물, "Saint Maud" 입니다.

 A24는 예술 영화 제작자로 기억하고 있는 상황이지만, 동시에 이제는 점점 더 웰메이드 공포영화 제작사로 기억되는 상황이 되기도 했습니다. 솔직히 그래서 더 괜찮기는 합니다. 아무래도 요새 공포물이 정말 질이 떨어지는 경우가 많아서 말이죠. 하지만 더 위치는 공포라고 하기에는 너무 작품성이 괜찮았고, 유전 역시 다시 보기 힘든 영화이면서도 묘...

"Self Made" 라는 작품입니다.

 솔직히 이 작품은 개인적으로 기대작이라 하기 보다는 그냥 넷플릭스 공개를 앞 둔 작품 정도로 이해하고 있는 편입니다. 넷플릭스 작품은 아주 좋거나, 그냥 그렇게 보거나, 아님 아예 쓰레기 라는 셋 중 하나의 기묘한 면들을 가지고 있어서 말이죠. 심지어 여러 번 볼 작품은 그 중에서 손에 꼽을 정도고 말입니다. 기묘하게도 그냥 그런 작품이 더 ...

성룡 신작이긴 한데......"急先锋" 포스터와 예고편 입니다.

 솔직히 이 작품은 땜빵용으로 찾아낸 케이스 입니다. 아무래도 할 말이 많지 않은 상황인 데다가, 성룡 영화는 이제 그냥 덮어놓고 안 본다는 기조가 더 강해서 말입니다. 중국에 대한 국가 찬양이 너무 많이 들어가 있는 데다가, 그 와중에 스토리는 신경 안 쓰는 대범한 면모도 너무 많이 보이기도 해서 말이죠. 간간히 나름대로 보게 만드는 요소들이...

라이언 레이놀즈의 신작, "Free Guy" 포스터와 예고편 입니다.

 개인적으로 라이언 레이놀즈는 과거와는 이제 확연히 다른 배우라는 느낌이 듭니다. 아무래도 제가 데드풀 이전에 기억했던 이미지는 시시껍질한(?) 그저 그런 로맨틱 코미디물에 잘 나오는 허우대만 멀쩡한 양반이라는 것이었죠. 하지만 데드풀을 거치고, 여러 작품이 나오면서, 구강 액션과 피지컬 액션을 모두 다루는 배우 라는 느낌이 들고 있습니다. 희...

"Just Mercy" 라는 작품입니다.

 솔직히 이 작품은 아무래도 제가 포스팅용 파일을 찾다가 나온 케이스이기는 합니다. 그만큼 제가 요새 포스팅이 좀 쫄리는 순간이 자주 와서 말이죠. 하지만 그래도 이 영화가 무척 궁금하게 다가오는 면이 많은데, 일단 마이클 B. 조던이 연기를 못 하는 배우는 아니기 때문입니다. 물론 판타스틱 4 리메이크를 생각 해보면 인간적으로 그냥 넘어가야 ...

"007 No Time To Die" 예고편 입니다.

 솔직히 이 작품은 좀 묘하게 다가오고 있기는 합니다. 일단 개인적으로 무척 기대를 하는 작품이기는 한데, 동시에 이번 작품이 다니엘 크레익의 마지막 007 시리즈 라는 점 때문에 좀 걱정이 되는 면이 있기도 합니다. 편수로 보면, 그리고 그동안 참여한 기간을 생각 해보면 다른 007 배우들에 밀리지 않는 모습을 보이고 있습니다만, 현대사에서 ...

"원더 우먼 1984" 티저 예고편 입니다.

 원더우먼은 참 묘한 작품이 되어버렷습니다. DC 영화를 살릴 구세주로 보였으면서도, 저스티스 리그에서는 그냥 휩쓸려 나가는 상황이 되어버렸죠. 심지어 저스티스 리그는 스나이더 컷이 어쩌고 하는 이야기가 계속해서 흘러나오고 있는 상황이고 말입니다. 아쿠아맨이 오히려 나름대로의 방향을 잡는 통에, 그리고 샤잠이 자리를 잡아주는 상황이 되어버려서 ...

"뮬란" 예고편 입니다.

 뭐, 제 블로그를 오래전부터 봐 오신 분들은 아시겠지만, 아무래도 이 작품은 오랜만에 건너뛰는 디즈니 영화가 될 듯 합니다. 뮬란 자체가 싫은 것은 아닌데, 우리의 대체 불가한 핵심 배역께서 중국 체제를 사랑하시거든요. 공리도 나오고 해서 오히려 볼만할 거라는 생각이 듭니다만, 체제로 국가를 사람 위에 놓는게 정당하다고 믿는 사람들을 정말 싫...
1 2 3 4 5 6 7 8 9 10 다음


예스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