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영화포스터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3 4 5 6 7 8 9 10 다음

"二代妖精" 라는 작품입니다.

 중국 영화를 이야기 할 때는 항상 하는 이야기가 있습니다. 이 작품에 관해서 사전 정보를 안 찾아보고 결국에는 그냥 땜빵용으로 찾아냈다는 이야기 말입니다. 사실 이 작품도 마찬가지인데, 찾아 낸 데에서 나름대로 설명이 있어서 좀 읽어 봤습니다. 백만달러의 빚을 동물원 사육사인 주인공이 부자집 여성과 결혼 하는 데에 성공하지만, 엉뚱하게도 요괴...

"Entebbe" 라는 작품입니다.

 이 작품의 감독은 호세 파달라 입니다. 이 작품 이전에 국내에 알려진 작품은 역시나 로보캅 리메이크죠. 솔직히 못 만든 영화라고 말 할 수는 없는데, 오리지널의 에너지를 뛰어넘지는 못한 불운의 작품이 되어버렸습니다. 감독의 경우에는 의외로 능력이 있는 사람이기도 하다 보니 나름대로 기대를 하게 만드는 면도 있었고 말입니다. 어쨌거나 꽤 오랫동...

폴 토머스 앤더슨의 신작, "Phantom Thread" 입니다.

 폴 토머스 앤더슨은 최근에 독특한 인터뷰를 몇 개 했었습니다. 해당 인터뷰들 덕분에 의외로 상당히 독특한 특성을 지닌 감독이라는 생각을 좀 하기도 했죠. 능력이 워낙에 출중한 감독이다 보니 일단 자신의 이야기를 할 수 있는 사람중 하나이기도 하지만 말입니다. 어쨌거나, 솔직히 폴 토머스 앤더슨의 신작을 국내에서 볼 수 있을까는 좀 미묘한 상황...

"Bleeding Steel" 포스터들입니다.

 이 영화에 관해서는 제가 할 말이 없습니다. 계속해서 포스팅감으로 올라오고 있기는 한데, 정작 그 정보를 뒤지고 있지는 않아서 말이죠. 일단 대체 뭔 영화인지 궁금하기는 합니다. 워낙에 자주 봐서 말이죠.

"몬스터 헌트 2" 포스터들입니다.

 오늘 포스팅도 사실상 땜빵으로 넘어가고 있습니다. 귀찮은 것도 있고 해서요. 현재 제 몸 상태가 엉망진창이다 보니 어쩔 수 없는 것도 있기는 합니다.

"I, TONYA" 라는 작품입니다.

 이 작품의 경우에는 이미 해외의 영화제에서 공개되어 상당히 좋은 평가를 받은 바 있습니다. 토냐 하딩 역할을 맡은 마고 로비가 무시무시한 연기를 보여줬다는 이야기가 있어서 말이죠. 상당히 독특한 영화일 거라는 생각을 하고 있기는 한데, 이 작품이 이야기 하는 실제 사건이 정말 기묘한 관계로 그 이야기도 한 번 읽어볼만 하다는 생각이 듭니다. ...

픽사의 "인크레더블 2" 티저 영상과 포스터들입니다.

 이 작품을 소개 하는 것이 매우 기쁜 일이 되어야 합니다만, 존 라세터의 그동안의 기행이 밝혀지는 바람에 정말 슬픈 일이 되고 말았습니다. 개인적으로는 정말 배신감 느꼈는데, 아무래도 디즈니가 표방하는게 있다 보니, 그리고 그 첨병으로 일 했던 사람이 그따위었다는 사람이었다는 점 때문이었죠. 아무튼간에, 이 영화에 관해서는 그래도 어느 정도는...

"쥬만지 : 새로운 세계" 포스터들입니다.

 이 영화의 경우에는 매우 걱정되기도 하지만, 다른 한 편으로는 무척 기대중이기도 합니다. 대체 어디로 가는 물건일지 궁금해서 말이죠. 뭐, 대략 분위기는 리메이크라 전혀 다를 수도 있죠.

"게임 나잇" 이라는 작품입니다.

 이 영화에 관해서는 기대를 한다기 보다는 그냥 웃길 것 같아서 기대를 하는 작품입니다. 레이첼 맥아담스 보다는 같이 나오는 배우들이 코미디에 더 이력이 깊은 사람들도 있어서 말이죠. 물론 코미디 외에도 정말 다양한 작품들을 줄줄이 했었던 사람들이 일므을 올리고 있기도 하기 때문에 그쪽으로 기대를 하고 있기도 하죠. 어딘가 얼빠진 영화...

"烽火芳菲" 라는 영화입니다.

이 영화에 관해서는 그다지 정보가 많지 않기는 합니다. 그래도 감독이 헐리우드쪽 감독인 것 같기는 한데, 일단 중국 자본으로 만든 듯 하더군요. 개인적으로는 사실 이런 스타일의 영화가 무척 궁금하면서도 손이 잘 안 가는 것이 사실입니다. 그만큼 미묘하게 다가오는 경향이 정말 강한 상황이기도 하고 말입니다. 하지만 포스팅감은 되는 것이, 아무래도 제가 ...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