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영화DVD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이전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다음

"예수의 마지막 유혹" DVD를 샀습니다.

 뭐, 그렇습니다. 요새는 "그리스도 최후의 유혹" 이라는 제목으로 더 많이 알려진 상황이긴 하죠. 사실 DVD로 살 거 없이 넷플릭스로 보면 됩니다만, 언제 내려갈지 알기 힘든 영화중 하나이기도 해서 말이죠. 솔직히 상태가 썩 좋다고 하기는 힘든 것이, 리핑 입니다. 정식 출시판본이 없더라구요. 서플먼트가 의외로 좀 있습니다. 게다가 영상 서플먼트는 ...

"임포스터" DVD를 샀습니다.

 이 영화는 정말 궁금한 케이스 이기는 합니다. 초기 타이틀이다 보니 포스터 이미지 다시 사용하고 있습니다. 서플먼트가 거의 없습니다만, 오리지널 단편이 같이 들어가 있더군요. 디스크는 썰렁한 편 입니다. 속지가 같이 있습니다. 후면에는 메뉴 설명도 있더군요. 속지 안쪽 입니다. 옛...

"시체들의 새벽" DVD를 샀습니다.

 이 글을 쓰는 동안 허리가 아파서 고생중 입니다;;; 국내는 사실 리핑판 입니다. 앵커베이판의 북미 개봉 버전만 가져와서 만든 타이틀이죠. 음성해설이 있긴 한데, 자막 지원이 안됩니다. 디스크 이미지도 반복적 입니다. 뭐, 그래도 북미 개봉판은 한 번 보고 싶긴 합니다. 저는 재편집판만 봤거든요.

"프렌치 커넥션" DVD를 샀습니다.

 뭐, 그렇습니다. 정말 최근에 고전 영화를 사들이게 되네요. 유명한 영화인데, 아직까지 국내에서는 블루레이 구경이 어려운 영화중 하나입니다. 서플먼트양은 많은데, 음성해설에 자막이 없어 좀 아쉽긴 합니다. DVD 시절에 잘 만들었던 거의 마지막 타이틀이다 보니 2Disk 입니다. 내부는 이런 식입니다.&nb...

"오퍼나지 : 비밀의 계단" DVD를 샀습니다.

 이 타이틀의 경우에는 정말 우연히 구한 케이스 입니다. 메우 궁금해서 말이죠. 아웃케이스 구조가 좀 독특합니다. 영화 시놉시스와 서플먼트가 다 같이 써 있더군요. 디스크 케이스 입니다. 아웃케이스 가운데가 뚫려 있고, 빼면 주변의 손이 보이는 식 입니다. 디스크 케이스에는 서플먼트만 적혀 있습니다. 디스크는 심플합니다. 뭐, 그렇습니다. 이 영화 잘 ...

"더럽혀진 얼굴의 천사들" DVD를 샀습니다.

 이번에도 옛날 영화를 하나 사왔습니다. 리핑이긴 한데, 이미지 멋지네요. 서플먼트가 의외로 좀 있습니다. 디스크 이미지도 의외로 좋네요. 제임스 캐그니 작품은 이번에 본격적으로 보게 되었네요.

"데스퍼레이트" 라는 영화를 구했습니다.

 뭐, 그렇습니다. 묘한 영화 하나 손에 넣었네요. 특별 부록이라 써 있는데, 돈 받고 팔더군요;;; 일단 영화 자체는 궁금한 편입니다. 디스크는 그냥 적당하네요. 뭐, 그렇습니다. 이 영화 만큼 사전정보가 전혀 없는 영화는 오랜만이네요.

"살아있는 시체들의 밤 : 밀레니엄 에디션" DVD를 구했습니다.

 뭐, 그렇습니다. 이번에는 좀 희귀한 타이틀을 사왔습니다. 북미판 밀레니엄 에디션을 거의 그대로 가져온 판본입니다. 거의 그대로란 이야기는, 일부가 빠지고, 일부가 더 들어간 식이기 때문입니다. 우리나라 평론가들로 구성된 코멘터리도 같이 들어가 있는데, 잡담쇼라고 해서 좀 미묘하긴 합니다. 디스크는 심플합니다.&nb...

"17번지" DVD를 샀습니다.

 오늘도 히치콕 영화입니다. 간간히 한 개씩 사고 있죠. 표지는 히치콕 입니다. 뒷면도 히치콕 입니다. 심지어 작품 설명도 감독 이야기이지, 스토리 이야기가 아니더군요. 디스크 이미지도 히치콕입니다. 심지어 표지 재탕 입니다. 리핑이니 어쩔 수 없죠 뭐. 뭐, 그렇습니다. 줄줄이 구매 하고 있죠.

"나는 고백한다" DVD를 샀습니다.

 오랜만에 잊고 있던 히치콕 작품들을 구매하는걸 재개 했습니다. 리핑판이긴 한데, 케이스 디자인은 그래도 나쁘지 않더군요. 서플먼트는 없습니다. 없는 거나 마찬가지죠. 디스크 이미지는 솔직히 좀 성의 없습니다. 어쩌다 보니 히치콕 영화를 하나하나 사들이고 있네요.
이전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다음


예스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