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오픈케이스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3 4 5 6 7 8 9 10 다음

"스쿠프" DVD를 샀습니다.

 뭐, 그렇습니다. 우디 앨런 작품이 다시 블루레이로 출시 되는 경우는 별로 본 적이 없네요. 당시 포스터 이미지를 그대로 썼습니다. 뒷면도 설명이 매우 부실한 편이죠. 예전에 비디오 대여점의 비디오 테이프 뒷면에 더 가까운 느낌입니다. 디스크 이미지도 재탕...... 어쩔 수 없긴 합니다. 당시에 우디 앨런...

이번 후쿠오카 여행에서 사온 것 여섯번째, "가메라" DVD 입니다.

 이 타이틀은 사실 좀 고민이 있었습니다. 블루레이로 이미 나오긴 했는데, 굳이 블루레이로 사야 하나 하는 느낌이 있는 타이틀이어서 말이죠. 그렇다고 재생기가 지원하는가 하면, 그것도 애매한 상황이고 말입니다;;; 결국 그렇게 돌아다녀서 DVD로 사게 되었습니다. 디스크 케이스는 정말 멋지게 나오긴 했습니다. 후면도 열심히는 ...

이번 후쿠오카 여행에서 사온 것 다섯번째, "히다마리 스케치 SP" 블루레이 입니다.

 저는 히다마리 스케치의 광팬 입니다. 그렇게 해서 일본에 오면 한 편씩 사게 되더라구요. 아웃케이스가 PET 재질이고, 이미지가 약간 있긴 하지만 완전 투명에 가깝습니다. 디지팩 앞면 이미지도 거의 동일한 이유죠. 뒷면 기록 역시 꽤 잘 된 편 입니다. 한 번 펼친 모습입니다. 제겐 약간 묘하게 다가오는 이미지네요....

이번 후쿠오카 여행에서 사온 것 네번째, "자파리 파크 가이드북 Vol.2" 입니다.

  이 물건도 샀습니다. 사실 좀 묘하게 다가온게, 이걸 중고로 넘긴 사람의 저의였죠. 아예 미개봉 이더군요. 참고로 일본에서는 이걸 책으로 분류 해서 블루레이 치곤 신품도 가격이 싼 편 입니다. 뒷면은 애니메이션 장면 이더군요. 하단은 띠지 였습니다. 가이드북 표지 입니다. 참고로 이쪽이 표지라고 하더군요. ...

이번 후쿠오카 여행에서 사온 것 세번째, "탑 건" 블루레이 입니다.

 이것도 샀습니다. 이번에 이걸 산건 북오프였죠. 참고로 일본판 입니다. 그리고 한글 자막 지원 합니다. (DVD 시절 자막 재탕이라 상태가 나쁘지만요 ㅠㅠ) 서플먼트도 꽤 됩니다. 참고로 서플먼트도 한글 자막 지원 합니다. 파라마운트 초기 타이틀이 좀 웃기는게, 일본 타이틀은 프린팅이 다릅니다. 그런데, 내용물은 같...

이번 후쿠오카 여행에서 사온 것 첫번째, "붉은 돼지" 블루레이 입니다.

 드디어 구매 내역을 올리게 되었습니다. 선물과 음식물 빼고는 사진 다 올리려 합니다. 스튜디오 지브리 블루레이의 가장 큰 장점은, 디자인이 심플하면서도 멋지다는 사실입니다. 유일하게 짝이 안 맞는게 포뇨 정도죠. 뒷면은 좀 아쉽습니다. 사실 이건 중고라서 문제인건데, 비닐에 스펙을 붙여 놔서 비닐을 버리면 이런 상황이 되어버...

"34번가의 기적" DVD를 샀습니다.

 이 타이틀 역시 블루레이는 국내에서는 아직 안 나왔습니다. 다만 알아듣기는 쉬운데, 아무래도 배송비 문제 해결 할 때 까지는 한동안 해외 구매는 좀 자제해야 해서 말이죠 ㅠㅠ 참고로 말씀드리자면, 오늘 구한건 1947년판 입니다. 1994년판도 나쁘지 않은데, 느낌은 이쪽이 더 좋더군요. 리핑인 만큼, 솔직히 서플먼트 없을 ...

"알리" DVD를 샀습니다.

 이 타이틀의 경우에는 해외에는 블루레이가 있는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하지만, 한글 자막이 없으면 알아들을 수 없는 타이들이어서 결국 DVD를 찾아 헤맸죠. 결국 싸게 샀습니다. 초기에는 아웃케이스도 있었던 모양입니다만, 저는 그냥 일반 케이스 구했습니다. 서플먼트는 없다시피 합니다. 있어봐야 예고편 정도죠. 디스크...

"셰이프 오브 워터" 블루레이가 왔습니다.

 이 타이틀이 왔습니다. 한 주 밀려서 말이죠. 사실 이 글은 미리 써 놓은 상태로, 이 타이틀이 출시되는 날에 이미 온 상황이었습니다. 저는 풀슬립으로 샀습니다. 음성해설이 없는데, 감독 선택이라고 합니다. 음성해설이 필요 없는 타이틀이어서 그랬다고 하더라구요. 후면 이미지 입니다. 멋지더군요. 내부 이미지...

"빙과" Vol.2 블루레이가 왔습니다.

 이 타이틀이 얼마 전에야 왔습니다. 그도 그럴 것이, 아무래도 이 타이틀이 셰이프 오브 워터를 가져올 때 같이 가져왔거든요. 표지를 보고 좀 놀랐습니다. 불꽃놀이 들고 있는 두 처자는 나머지 두 사람 보다 훨씬 어리거든요. 항상 그렇습니다. 이 아가씨는 항상 신경이 쓰이죠. 이미지 빡셉니다. 참고로 가운데에 있는 치...
1 2 3 4 5 6 7 8 9 10 다음


예스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