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오픈케이스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3 4 5 6 7 8 9 10 다음

"찰리 브라운 : 크리스마스 DE" DVD를 드디어 구했습니다!

 이 타이틀은 정말 돌고 돌아 산 물건 입니다. 일산 중고 매장에 있어 출발 했으나 어떤 사람이 선수 쳐서 결국 허탕 치고, 신품은 아예 없어서 그동안 포기하고 블루레이로 연명 해왔죠. 블루레이가 화질이 훨씬 좋긴 합니다만, 한글자막이 좀 필요한 타이틀이기도 해서 말입니다. 정식판본 입니다! 서플먼트가 있습니다. 당연히! 한글...

"락앤롤 보트" DVD를 샀습니다.

 뭐, 그렇습니다. 이 영화를 결국 구했네요. 의외로 포스터 이미지는 아닙니다. 서플먼트는 얼마 안 됩니다만, 음성해설에 한글자막을 지원합니다. 디스크에 와서야 포스터 이미지네요. 뭐, 그렇습니다. 정말 줄줄이 시들이고 있습니다.

"디.이.비.에스." 라는 영화의 DVD를 샀습니다.

 이 영화는 기묘한 이유로 끌려서 샀습니다. 이상하게 땡기더라구요. 표지는 영화 포스터를 거의 그대로 썼습니다. 서플먼트가 꽤 되는데, 한글자막을 지원 안 합니다;;; 심지어 음성해설에는 포르투갈어 자막이 들어가 있더라구요;;; 디스크는 뭐...... 솔직히 내부 이미지가 더 있긴 한데, 너무 광고용이라 안 ...

"화이트 아웃" 이라는 영화의 DVD를 샀습니다.

 이 영화 DVD를 샀습니다. 스릴러 영화이다 보니 안 살 수가 없더라구요;;; 포스터 이미지를 그대로 썼습니다. 서플먼트가 있긴 한데, 삭제장면 하나 입니다. 워낙에 싸게 사서 다행인거죠. 디스크 이미지는 의외로 괜찮더군요. 사실 이 영화는 그 동안 매우 궁금해 하면서도 한 번도 본 적이 없습니다. 이번에 ...

"효자동 이발사" DVD를 구했습니다.

 이 타이틀은 좀 미묘하긴 합니다. 상태가 너무 안좋긴 하거든요. 다만, 그래도 가격이 1000원이면 보는 데에는 지장이 없을 거라 생각해서 그냥 샀습니다. 디지팩 비슷했던 물건으로 "추정" 되는데, 그 이유는 뒤 사진에 나옵니다. 아웃케이스는 어디 가고 없더군요. 뭔가 붙어있던 흔적이 있는데, 현재는 없습니다. 좀 아쉽긴 하...

"환타지아 SE" 블루레이를 샀습니다.

 이 타이틀은 정말 기회를 놓치고, 한참 찾아다녔습니다. 결국 산 것이죠. 원래 2000과 합본으로도 나왔는데, 2000은 제가 본 적이 없어서 뭐라고 못하겠더군요. 그냥 이것만 구했습니다. 서플먼트가 약간 들어가 있습니다. 무엇보다, 음성해설이 있습니다! 초기 타이틀인 만큼, 디자인은 오히려 괜찮은 편입니다. 케이스 내부는 미키 입니다. 뭐, 그렇습니...

"심야식당 극장판" 블루레이를 샀습니다.

 뭐, 그렇습니다. 결국 이 타이틀을 산 것이죠. 그것도 매우 싼 가격에 말입니다. 당시 한정판 이었습니다. 다만, 중고로 사서 그런지 상태가 영;;; 뒷면도 상태가 썩 좋지는 않네요. 같이 들어가 있는 책자 들어 있는 속지 입니다. 북클릿 입니다. 이건 이미지 좋더군요. 앞면과 뒷면이 이어진 이미지...

"Rudolph The Red Nosed Reindeer" DVD를 샀습니다.

 솔직히 노래 가사로 아시는 분들이 더 많을 겁니다. 루돌프 사슴코로 말이죠. 하지만 애니도 있습니다. 참고로 워낙에 오래된 작품이기는 하고, 정말 판본도 여러가지에, 심지어는 블루레이로 서플먼트도 빵빵하게 나왔습니다만, 저는 이 작품의 본편도 제대로 본 적이 없어서 일단 그거 먼저 즐기려고 합니다. 서플먼트가 좀 있다고 되어...

"언더 씨즈" DVD를 샀습니다.

 솔직히 이 영화를 사리라고는 생각도 안 했습니다. 싸게 구할 수 있으니 산 것이죠. 참고로 워너 초기 타이틀 입니다. 포스터 이미지를 거의 그대로 썼죠. 서플먼트는 다 영어에, 번역도 안 되어 있습니다. 문자형입죠. 중고라서 누렇게 변색 되기도 했구요. 다만 의외로 보관상태가 정말 깨끗하더군요. 디스크는 뭐........

"화이트 크리스마스" DVD를 샀습니다.

 그렇습니다. 명색이 크리스마스를 사랑하는 인간인데, 안 살 수 없더라구요. 포스터 이미지 입니다. 이 영화 강렬하긴 하더군요. 디스크는 심플합니다. 서플먼트는 없긴 합니다. 뭐, 그렇습니다. 워낙에 오래된 영화이기는 해서 말이죠. 그래도 빙 크로스비가 이름을 올리고 있으니, 이건 정말 기대가 됩니다.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