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옷지름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옷을 또 샀습니다.

 이번에는 정말 펑크룩으로 넘어갔습니다. 너무 사고 싶었거든요. 옛날 생각도 나고. 우선 셔츠 입니다. 인터넷에서 그냥 볼 때는 몰랐는데, 실크더라구요;;; 그리고 바지는......어머니가 질색을 하시더군요. 뭐, 그래도 제 마음에 드니까요.

옷을 샀습니다.

 오랜만에 옷 산 사진들 입니다. 우선 핑크색의 빅사이즈 티셔트 입니다. 요새 이런 스타일이 유행이더라구요. 솔직히 제가 체중이 꽤 나가는 편인데, 빅사이즈로 샀더니 제가 입어도 커 보입니다;;; 사진은 더 크게 나왔습니만, 이건 슬림형 티셔츠 입니다. 그러고 보니 흰 색이 없었더군요. 뭐, 그렇습니다. 이번에는 티셔...

옷을 샀습니다.

 이번에는 좀 묘한 물건입니다. 사실 굉장히 궁금해 하던 지름이기도 하고 말입니다. 뭐 항공 점퍼입니다. 어께 패치가 좀 재미있죠. 가슴에 써 있는 글귀가 보이는 분들은 벌써 감을 잡으셨을 거라는 생각도 듭니다. 뭐, 그렇습니다. 캡틴 마블 나왔는데, 이 디자인이 제일 좋아보여서 말이죠. 패치를 둘 중 하나 붙이게 선택 하게 되어 있더라구요. 이거 보다...

옷을 샀습니다.

 뭐, 그렇습니다. 아무래도 이 때가 되면 간간히 옷을 좀 사죠. 우선 조거 트레이닝 팬츠 입니다. 저번에 너무 타이트한걸 사서 좀 고생했는데, 이번에는 많이 크더군요. 사실 그래서 마음에 들긴 합니다. 그리고 남성용 레깅스 입니다. 기모 들어간걸 살까 했는데, 제가 추위는 덜 타서요. 이번에는 블랙 팬츠 위주네요. ...

옷을 더 샀습니다.

 오랜만에 옷을 더 샀습니다. 사실 블러디캣이라는 데에서 샀는데, 여기 옷들 디자인이 마음에 들어서 말이죠. 문제는......이제 접으신다 더라구요 ㅠㅠ 우선 남방 입니다. 솔직히 이 디자인 좋더라구요. 그리고 티셔츠 입니다. 제가 좀 몸집이 있어 작을까 했는데, 역시나 빅사이즈의 위엄......저 한테도 크더라구요;;;&nb...

한참 늦은 가을 옷 장만 이야기

 뭐, 그렇습니다. 이번에는 가을 옷을 장만하게 되었습니다. 사실 제 돈 주고 옷 사는 일이 정말 드문데, 올해는 그러기 힘들더라구요. 우선 맨투맨 티셔츠 입니다. 저 색에 맞는 하의를 찾아야 하는데, 사실 그게 좀 애매하더라구요;;; 정말 베이직한 후드티 입니다. 위 두벌을 산 이유는 간단합니다. 베이직한 가을옷의 상태가 전...

책을 더 샀습니다.

 오랜만에 책 구매 포스팅 입니다. 이번에는 빈칸 채우기 일환이죠. 우선 비밀 결사 입니다. 애거서 크리스티의 부부 탐정 시리즈중 하나죠. 에지웨어경의 죽음 같은 경우는 드라마로 먼저 봤네요. 애거서 크리스티 작품중 꽤 유명한 작품인 3막의 비극 입니다. 제가 정보가 별로 없는 작품중 하나인 골프장 살인사건 ...

드디어 온 두개의 바지.......

 개인적으로 나이가 분명히 더 들어가고 있습니다만, 아직까지는 20대 중반인 관계로 가끔은 파격을 시도해 보고 싶을 때가 생깁니다. 얼마 전 셔츠들이 그 전초전이었다면 이번 바지들은 본편이 되었다고 할 수 있는 거죠. 우선, 이 사진으로는 잘 안 보입니다만, 부츠컷입니다. 바닥에 안 놓고 찍은 이유는, 이미 세탁기에 한 번 들어갔기 때...

새 옷을 질렀습니다.

 지금 현재 바지는 다른 데에서 오고 있고, 위의 셔츠와 티셔츠는 또 다른 데에서 샀다죠. 이번에느 티셔츠가 먼저 왔습니다. 체크무늬 셔츠는 솔직히 그간 피부에 자꾸 자극이 오는 재질로 되어 있어서 그간 안 샀었습니다만, 이건 재질이 다르더군요. 덕분에 하나 질렀습니다. 이 셔츠에 넥타이가 딸려 있던데, 이 셔츠는 괜찮지만, 넥타이는 ...

정말 오랜만의 옷 지름.......

 뭐, 얼마 전 신발을 하나 지르기는 했습니다. 아무래도 이런 저런 의미에서 신기 편한 신발이나, 패션적으로 좋은 신발들은 많은데, 정작 그냥 뭔가 가까운데 갈 때 막 신을 신발이 없어서 하나 질렀습니다. 딱히 디자인적으로 생각한 신발도 아니고 해서 그냥 넘어갔습니다만, 이번에 산 옷은 좀 짚고 넘어가야 할 듯 합니다. 집에 옷장을 열...
1 2


예스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