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책리뷰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배트맨 : 올빼미 법정 - 배트맨 패밀리, 웨인가문의 이야기

 책 리뷰가 그럭저럭 올라가고 있습니다. 이 문제에 관해서 나름대로 해결해야 하는 것들이 있었기 때문에 그동안 뜸했습니다만, 이제는 해결을 봐야 할 듯 합니다. (심지어는 써놓고서 6개월째 묵히고 있는 리뷰도 있기 때문에 그것도 밀어내야 하는 상황이 되었고 말입니다.) 일단 배트맨 이야기부터 처리하고, 그 다음에 제가 정말 좋아해 마지않는, 그...

제로 아워 : 크라이시스 인 타임 - 뭔지는 모르겠는데 빠르기는 하다

 최근 그래픽노블을 사는 데 굉장히 후회감이 드는 경우가 있는데, 아무래도 가격은 상당히 나가는데도 불구하고, 제가 책을 읽은 속도가 워낙에 빠르기 때문에 40분 이상 넘어가지 못하는 경우입니다. 이 경우에는 정말 왜 샀나 싶은 싶은 후회가 같이 밀려와서 말이죠. 많은 책을 보는 것을 위해서 속도가 높아지는 것은 좋지만 이런 경우에는 사들고 지...

카지노 로얄 - 007 소설중에서도 가장 이질적인 작품

 원래 이 자리에는 전혀 다른 내용의 오프닝이 붙어 있었습닏나. 그도 그럴 것이 이 오프닝을 쓴게 1년이 넘었기 때문입니다;;; 당시에는 굉장히 야심차게 준비하고 있었는데, 제가 일이 바빠지면서 결국에는 손을 놓는 상황이 발생하고 말았죠. 그렇게 해서 작업 자체를 한 번 보류한 상황이고, 이제야 짬이...

배트맨 : 가스등 아래의 고담 - 우리가 아는 배트맨의 또 다른 이야기

 배트맨 시리즈 역시 꾸준히 구매를 해야 하는 상황이기는 하지만, 그렇다고 해서 이 작품을 또 사기에는 상황이 여의치 않은 것도 사실입니다. 아무래도 워낙에 많은 책들이 후속편을 내놓고 있는 상황인지라 그거 따라가기도 힘든 상황이라서 말이죠. 물론 몇몇 출판사가 자신들이 내기 위한 일정을 발표한 단계에서 결정된 일이기는 합니다. 대부분의 출판사...

얼리전트 - 권력 투쟁 파트는 나쁘지 않으나 연결을 못 한다

 이런 이야기는 그렇지만, 익스플로러 9에서 글이 하나로 합쳐지는 증상이 계속해서 나오고 있습니다. 그렇게 해서 얼리전트의 소설 리뷰가 인서전트와 합쳐지는 기막힌 상황이 터지고 말았죠. 솔직히 급할 때마다 터지는 일인지라 영 기분 좋지 않습니다. 매번 이걸 때우고 있어야 한다는 것도 그렇고 말입니다. 하위 호환 문제가 어쩔 수 없다는 것은 알고 있지만,...

다이버전트 - 영화보다는 낫다만.......

 리뷰가 계속해서 올라가고 있습니다. 이제는 슬슬 밀어내야겠다과 생각하는 책들을 주로 밀어내고 있는 상황이죠. 이제 정확히 세가지 시리즈가 모두 리뷰가 올라가야 하는 가운데, 이번에 또 다른 시리즈를 하나 추가하고 말았습니다. 솔직히 이 책은 리뷰를 한번에 몰아서 하려고 했으나, 마지막권을 리뷰를 쓰는 시점에서 읽지 못한 바람에 그냥 일단 리뷰...

옥토버리스트 - 반전은 거꾸로 해도 반전

 솔직히 전 이 책의 존재를 완전히 잊고 있었습니다. 아무래도 킬룸 외에는 그다지 눈에 들어오는 상황이 아니었달까요. 아무튼간에, 제프리 디버의 팬인 만큼 결국에는 이번 책도 지르고 말았습니다. 이 외에도 상당히 많은 책들이 예상 명단에 올라가 있는 가운데, 아무래도 개인적으로 눈에 띄는 책들에 관해서 고민하고 있는 상황이기도 합니다....

멀리 돌아가는 히나 - 네 시절의 사람 사는 이야기

 일단 전 이야기에 관해서 리뷰가 다 써 있는 상황이기는 합니다. 하지만 아직까지 못 올라가고 있는 상황이 계속되고 있죠. 그도 그럴 것이 아무래도 이야기를 진행하기 쉽지 않은 상황이 되었기 때문입니다. 솔직히 다른 것보다도 지금 현재 제가 쌓아놓은 임시저장이 거의 100개인 상황인지라 그것 먼저 밀어내고 리뷰가 올라가야 한다는 생각이 더 강하...

쿠드랴프카의 차례 - 모두, 각자, 결국 다 같이

 한가지 솔직하게 말씀드리자면, 지금 이 오프닝을 쓰는 때는 대략 봄입니다. 하지만 글이 밀리는 사태가 계속 발생하게 되었고, 결국에는 이제야 올리게 되었습니다. 솔직히 그동안 올라온 글들을 보시면 대략 감이 잡히실텐데, 리뷰를 거의 몰아서 쓰는 사태가 계속해서 발생하고 있었죠. 게다가 영화는 계속해서 개봉이 잡혀있는 형국이기도 하고 말입니다....

바보의 엔드 크레디트 - 추리를 사용해 사람을 이용하는 사람들

 솔직히 말 해서, 이 작품 역시 사놓고 두고 있다가 겨우 읽은 책 입니다. 최근에 한동안 사는 속도가 읽는 속도보다 빨랐던 관계로(!) 책이 계속 밀리는 상황이 되었죠. 읽으려고 사는게 아니라 수집한다고 어머니와 동생에게 한 소리 듣기도 했고 말입니다. 그래서 일단 한 템포 쉬어가면서 일단 최대한 읽어보기로 했습니다. 위시리스트가 절반으로 줄었으니 이...
1 2 3 4 5 6 7 8 9 10 다음


예스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