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캐릭터포스터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3 4 5 6 7 8 9 10 다음

"007 노 타임 투 다이" 캐릭터 포스터들 입니다.

 드디어 이 영화도 개봉의 때가 다가오고 있습니다. 개인적으로 무척 기대하고 있죠. 정말 다양한 인물들이 중요하게 나오긴 하나보네요.

박보검 + 공유, "서복" 포스터들 입니다.

 이 영화는 제 나름대로 기대작 입니다. 이용주 감독의 작품이라서 말이죠. 시한부 인생인 한 정부 요원이 영생의 비밀을 알고 있는 사람을 만나면서 벌어지는 일이라고 하더군요.

"도굴" 포스터들 입니다.

 이 작품이 기묘하게 매력적으로 다가오고 있습니다. 아무래도 이 영화가 너무 뻔한게 있긴 해서 말이죠......좀 미묘하긴 하네요.

"검객" 포스터들 입니다.

 솔직히 이 영화는 나름 궁금하긴 합니다. 이런 영화가 나름 매력이 있긴 하니 말이죠. 다만, 국내에서 시대를 알 수 없는 검객물인 경우는 흥행에서 실패하는 경향도 있어서 좀 지켜봐야 할 듯 합니다.

"뉴 뮤턴트" 캐릭터 포스터 입니다.

 개인적으로 이 영화.......참 기묘하게 기대됩니다. 이미 망했다는 이야기도 있는데, 솔직히 이 운이 무지무지 없는 영화가 불꽃쇼로 끝나지 않을까 하는 생각이 들어서 말이죠. 분위기 멋지긴 하네요.

제목부터 무시무시한 영화, "악플러 죽이기" 포스터들 입니다.

 솔직히 그렇습니다. 이런 영화가 다루는 이야기는 진짜 있을 법하다는 생각이 들어서 말이죠;;; 다른 의미로 궁금한 영화입니다.

임상수 감독의 신작, "헤븐 : 행복의 나라로" 해외 포스터들 입니다.

 이 영화도 개봉 예정입니다. 그리고 해외에서 초대 한 영화가 되기도 했죠. 저는 푸른빛이 도는 포스터가 더 마음에 듭니다.

"UTOPIA" 라는 작품의 포스터들 입니다.

 뭐, 그렇습니다. 이번에도 그냥 땜빵용으로 찾아냈다가, 의외의 금광을 발견한 느낌입니다. 대략 보이듯이, 아마존 프라임 비디오에서 공개되는 작품입니다.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 포스터들 입니다.

 이 영화도 슬슬 개봉 시기를 잡고 있습니다. 개인적으로 무척 궁금한 영화중 하나로 등극했죠. 개인적으로 이런 영화들을 꽤 좋아하다 보니 말이죠. 솔직히 불안한건, 너무 무지막지할까봐서요;;;

이정재 + 황정민,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 포스터들입니다.

 솔직히 별 생각 없었던 영화입니다. 그런데......묘하게 다가옵니다? 일단 이미지는 매우 궁금하긴 합니다.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