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호러영화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3 4 5 6 7 8 9 10 다음

장산범 - 공포와 호흡을 맞추지 못하는 이야기

 이번주도 맨 먼저 결정한 영화느 공포영화입니다. 개인적으로 이 영화가 무척 궁금했던 것도 있고 해서 말입니다. 상황이 상황이다 보니 아무래도 영화에 관해서는 미묘하게 생각되는 부분들도 있기는 해서 말입니다. 이번주는 사실 다른 영화들도 꽤 있을 거라는 생각도 들고, 아예 실제로 새 영화가 이미 명단에 올라와 있는 상황이기도 합니다만, 해당 영...

"IT" 트레일러 입니다.

 바로 얼마 전에 이 작품의 원작을 다 읽을 수 있었습니다. 개인적으로 매우 궁금한 작품이었기도 하죠. 원작에 엄청나게 길었기 때문에 아무래도 해당 지점에 관해서 아무래도 기대를 하게 만드는 면도 있었고 말입니다. 이 지점으로 인해서 이번 작품이 좀 걱정되기도 합니다. 이야기를 모두 담을 수 있을 것인가에 관해서 약간 미묘하게 다가오는 면들이 ...

"장산범" 코멘터리 예고편입니다.

 이 영화도 슬슬 나올 때가 되어갑니다. 개인적으로 무척 궁금한 작품이면서도 동시에 약간 걱정되는 작품이기도 합니다. 예전에도 말 했다시피 이 작품이 가져가는 이야기가 아무래도 미묘한 지점들이 있기도 해서 말이죠. 게다가 감독에 관해서 약간 묘하게 다가오는 부분들도 있는 상황이기도 하고 말입니다. 국내에서 최근에 공포영화가 애매한 결과가 나온 ...

"장산범" 메인 에고편입니다.

 개인적으로 이 영화에 관해서 묘한 기대감을 가지고 있습니다. 아무래도 최근의 국내 공포영화들이 영 제대로 자리를 못 잡는 경우가 너무 많아서 말입니다. 해당 문제들로 인해서 일부 영화들은 기대를 정말 많이 하고 갔다가 오히려 좀 아쉽게 다가오는 상황이 된 경우가 많기도 합니다. 이 영화의 경우에는 그래도 오랜만에 뭔가 제대로 자리가 잡혀서 나...

인카네이트 - 군불만 떼다 끝나는 영화

 이 영화가 개봉 일정을 잡게 되리라고는 정말 상상도 안 하고 있었습니다. 아무래도 영화가 영화이다 보니 아무래도 손이 잘 안 가는 면도 있기는 해서 말이죠. 하지만 결국에는 개봉 일정을 잡게 되었고, 해당 특성으로 인해서 절대 피해갈 수 없는 상황이 되어버리기도 했습니다. 덕분에 이 영화를 그냥 넘어갈 수 없는 상황이 되기도 했죠. 일단 개인...

겟 아웃 - 인간의 욕망이 무서운 영화

 이번주도 의외로 영화가 많은 편입니다. 개인적으로 기대를 하는 영화들도 좀 있는 상황이었던지라 이 영화에 관해서는 아무래도 고민이 좀 있었던 것도 사실이기는 하죠. 하지만 이런 저런 평들을 듣고 이 영화를 선택하게 되었습니다. 그만큼 해외에서는 이미 검증된 영화이기도 해서 말이죠. 게다가 장르 영화로서 평이 좋다는 것은 결국에는 그만큼 극장에...

에이리언 : 커버넌트 - 공포와 스펙터클 사이

 이 영화에 관해서 아무래도 피해갈 수 없다는 생각이 매우 강하게 들었습니다. 결국에는 에이리언 관련해서 이래저래 물건들이 모이고 있는 상황이고, 결국에는 이로 인해서 영화가 뭘 보여줄 것인지에 관해서 매우 궁금한 상황이 되어버린 겁니다. 특히나 이 영화에 관해서는 절대 피해갈 수 없단느 생각을 하기도 했고 말입니다. 아무튼간에, 이 영화에 관...

에이리언 3 - 묘한 설정과 대사를 제대로 반영하지 못한 영화

 드디어 반환점을 돌아 이 시리즈를 더 다루게 되는 상황이 되었습니다. 개인적으로는 3편부터는 다루지 않아야 겠나늣 애각이 순간 든 것도 사실입니다. 아무래도 워낙에 많은 시리즈들이 왔다갔다 하는 상황이다 보니 아무래도 손이 잘 가지 않는 면도 있었기 때문입니다. 이 문제로 인해서 그냥 넘어가려고 했습니다만, 정작 제가 지금 에이리언 관련 책까...

에이리언 2 - 액션의 강화가 앞선 작품

 이 시리즈도 계속해서 진행되고 있습니다. 쉬는 날이 끼지 않았더라면 정말 진행하기 힘든 시리즈가 되었을 거라는 생각이 드는 가운데 일단 이번주는 다른 영화도 없는 상황이다 보니 아무래도 그나마 다행이라는 생각이 들고 있기는 합니다. 그만큼 다루고자 하는 영화도 상당히 많은 상황이기도 하고 말입니다. 다만 이 글을 쓰는 현재 이런 저런 다른 문...

에이리언 - 공포를 앞세운 시리즈의 시작

 정말 오랜만에 영화도 구작 리뷰를 하게 되었습니다. 개인적으로는 이 리뷰를 그냥 넘어가려고 노력한 상황입니다. 하지만 결국에는 그냥 넘어갈 수 없는 상황이 되어버렸죠. 다른 것보다도 프로메테우스 때에도 그냥 넘어갔었으니 말입니다. 하지만 이번 신작이 결국 에이리언 이라는 제목 아래 나와버렸고, 결국에는 피해갈 수 없는 상황이 된 것이 사실입니...
1 2 3 4 5 6 7 8 9 10 다음


예스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