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Aladdin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알라딘" 속편 이야기가 정말 나오네요;;;

 개인적으로 알라딘이 나쁜 것은 아니었습니다만, 솔직히 디즈니의 실사화에 관해서 좀 의문이 생긴 것이 있는 것은 사실이었습니다. 영화적인 느낌이 아주 좋다고 말 하기에는 약간 뜨뜻 미지근한 느낌이었달까요. 물론 이후에 나온 라이온 킹과 비교를 하고 있노라면 인간적으로 너무 다른 느낌이 드는 것이 사실이기는 했습니다. 이 문제로 인해서 솔직히 엄...

알라딘 - 요즘 영화가 요구받는 미션을 모두 해결하면서도 재미있는 작품

 이 영화도 개봉 시즌이 되었습니다. 사실 가장 걱정 되는 작품중 하나이기도 한 것이, 아무래도 덤보가 지나간 자리가 처참했기 때문입니다. 최근에 디즈니의 실사 영화들이 좀 미묘한 경향을 드러내고 있는 가운데, 고전 애니메이션을 실사화 한 케이스의 경우에는 정말 이상한 면들을 드러내는 경우도 있었기 때문입니다. 상황이 이렇다 보니 아무래도 이 ...

"알라딘" 실사판 예고편 입니다.

 이 영화에 관해서 솔직히 좀 미묘하게 다가오는 상황입니다. 나름대로 괜찮아 보이기도 하지만, 덤보를 봐서는 디즈니가 아직까지도 상황에 따라 매우 갈리는 느낌이 될 거라는 생각이 들기도 해서 말입니다. 상황이 이렇다 보니 이 영화에 관해서 아무래도 미묘하게 다가오는 지점들도 좀 있는 상황입니다. 그래도 일단 적어도 이 영화가 망하지는 않을 거라...

"알라딘" 실사판의 새 포스터와 예고편 입니다.

 솔직히 이 영화는 좀 걱정 되는 작품중 하나이기는 합니다. 다른 것보다도 디즈니 실사화에서 가장 기묘한 핵심 배역을 만들어 냈을 거라는 생각이 들어서 말입니다. 사실 로빈 윌리엄스가 가져간 지니라는 캐릭터는 정말 강렬한 면을 가지긴 했는데, 윌 스미스가 과연 어떤 면을 더 보여주게 될 것인가에 관해서 미묘하게 다가오는 면들이 있는 것도 사실이...

"알라딘" 실사판 예고편 입니다.

 전혀 다른 이야기를 해야겠습니다. 솔직히 이 영화 예고편을 보면서 다른 생각만 줄창 들었는데, 그도 그럴 것이 이걸 쓰는 날에는 정말 개고생을 했기 때문입니다. 안 써지는 리뷰를 억지로 부여잡고 쓰고, 혼자 앉아 있는 상태에서 억지로 모든 것을 끌고 가는 상황이 벌어졌기 때문입니다. 이런 상황이 수도 없이 벌어지기는 하지만, 이래저래 심적으로...

"알라딘" 실사판 이미지들 입니다.

 드디어 이 영화가 이미지들을 공개하기 시작 했습니다. 개인적으로 좀 미묘하게 다가오긴 하네요. 윌 스미스의 지니는 배우 이미지 때문에 좀 묘하긴 해도 나쁘진 않은데, 알라딘이 좀 안 어울리는 느낌이라;;;

"알라딘" 국내 포스터와 국내 런칭 예고편 입니다.

 솔직히 이 작품이 실사로 나온다고 이야기를 들었을 때는 약간 미묘하게 생각했던 것이 사실입니다. 이 영화가 어디로 갈 것인가에 관해서 아무래도 걱정이 좀 있었던 것이 사실이기 때문이죠. 솔직히 이 영화가 나름대로 매력이 있을 거라는 생각을 하면서도, 다른 한편으로는 디즈니의 실사 행진이 그다지 달갑지 않게 다가오는 지점들도 있어서 말입니다. ...

디즈니의 또 다른 실사화 영화, "Aladdin" 티저 포스터와 티저 예고편 입니다.

 솔직히 이 작품은 나름 기대를 했었다가 이제는 좀 걱정하고 있습니다. 나오는 이미지마다 뭔가 미묘하게 다가오는 상황이어서 말이죠. 솔직히 이 영화가 잘 될 거라고 기대를 했었던 상황인데, 시간이 갈 수록 어째 좀 억지로 만든다는 느낌이 매우 강하게 들어가서 말이죠. 솔직히 그렇기 때문에 그래도 나름대로의 스타일이 있을 거라는 생각이 들긴 합니...

"알라딘" DVD를 샀습니다.

 이 타이틀을 결국 구매하게 되었습니다. 개인적으로 사고 싶기는 했는데, 굳이 블루레이로 넘어갈 필요가 있나 생각했던 작품이기도 해서 말입니다. 케이스는 뭐 적당하게 나왔습니다. 서플먼트 표기가 좀 애매더군요. 실제로 인터넷에서 찾아본 결과, 꽤 다양했습니다. 디스크는 두 장 입니다. 뭐, 그렇습니다. 결국 ...

"알라딘 DE" 블루레이가 나옵니다.

개인적으로 가장 미묘하게 생각하는 디즈니의 작품중 하나가 바로 알라딘 입니다. 솔직히 제가 어렸을 시절에 알라딘을 봤습니다만, 그렇게 좋다고 생각을 하지 않았던 기억이 있기 때문입니다. 사실 처음부터 보지 않았기 때문에 더 그렇기는 합니다만, 솔직히 지금도 손이 잘 가지 않는 작품이기도 합니다. 물론 재미는 있기는 하고, 다시 한 번 볼 용의는 있습니...
1


예스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