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CaptainAmerica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3 4 5 6

"캡틴 아메리카 4"에 앤서니 매키가 출연을 확정 했네요.

 현재 캡틴 아메리카 시리즈는 참 묘한 곳으로 흘러간다는 생각이 듭니다. 저는 아직 팔콘 앤 윈터솔저를 못 본 상태로, 지금 이 시리즈가 향하는 곳에 관해서 아는 것이 별로 없는 상황입니다. 최소한 누군가 하나는 새 캡틴 아메리카가 될 거라는 생각을 하고 있기는 한데, 팔콘 앤 윈터솔저 내용상 그 과정에서 진통이 좀 있는 거 같더군요. 아무튼간...

책을 더 구매 했습니다.

 이 글을 쓰는 현재, 땀을 너무 많이 흘리고 있습니다;;; "캡틴 아메리카 : 로드 투 리본" 입니다. 이거 가지고도 꽤 우려먹었군요. "프랑켄슈타인" 입니다. 그 유명한 프랑켄슈타인 맞습니다. 이런 저런 해설이 더 들어간 버전이라고 하더군요. 뭐, 그렇습니다. 이번에도 참으로 독특한 조합이 되었습니다.

책을 또 구매 했습니다.

 이번에도 책이 몇 권 들어왔습니다. "데니스 홍, 상상을 현실로 만드는 법" 입니다.나름 생각 할만한 점들이 몇 개 있어서 말이죠. "캡틴 아메리카 : 리본" 입니다. 그 유명한 캡틴 하이드라 이후에 다시 원래 캐릭터로 돌아와서의 이야기라고 하더군요. 이번에도 참으로 기묘한 조합이 되었습니다.

책을 또 구매 했습니다.

 계속 사들이고 있습니다. 정말 계속 말이죠. "캡틴 아메리카 : 화이트" 입니다. 솔직히 마블 시리즈는 제 취향에 안 맞는데, 색상 시리즈는 의외로 괜찮더라구요. "배트맨 주식회사 Vol.2 : 고담 일급수배자" 입니다. 배트맨 시리즈야 믿고 구매하고 있죠. 뭐, 그렇습니다. 오늘도 독특한 책들이 연달아 있네요.

책을 또 구매 했습니다.

 오늘도 책이 좀 더 들어 왔습니다. "캡틴 아메리카 : 스티브 로저스 Vo.2 마리아 힐의 재판" 입니다. 하이드라 캡틴이 나오는 그 작품이죠. "포기할 수 없는 아픔에 대하여" 라는 책입니다. 의사 에세이죠. 이번에도 일관성 없는 배치이긴 합니다.

책을 더 샀습니다.

 좀 양이 많습니다. 최근에 스트레스가 너무 많아서, 마구 질렀죠. 우선 "저스티스 리그 : 위대한 승리" 입니다. 이 책은 솔직히 앞 시리즈가 더 있는데, 좀 취향에 안 맞더군요. "캡틴 아메리카 : 적색의 공포 Vol.2" 입니다. 두 권으로 끝나니 그나마 다행이죠. 양이 꽤 많은 편입니다. 아무래도 따라가려고 노...

책을 또 샀습니다.

 책이 끝이 안 납니다;;; 우선 "캡틴 아메리카 : 적색의 공포 Vol.1" 입니다. 캡틴 아메리카 시리즈는 좀 미묘하긴 한데, 이건 나쁘지 않다고 하더군요. "패배자들의 도시" 라는 책입니다. 제목 참;;; 뭐, 그렇습니다. 이번에도 배치 참 기묘하긴 합니다.

책을 구매 했습니다.

 책을 계속 사들이고 있습니다. 우선 "일렉트릭 유니버스" 라는 책입니다. 나름 유명한 책이어서 한 번 읽어보려구요. "캡틴 아메리카 : 얼굴 없는 사나이" 도 샀네요. 뭐, 그렇습니다. 줄줄이 구매 한거죠.

책을 또 샀습니다.

 다시 또 산 책들입니다. 그 유명한 "캡틴 아메리카 : 스티븐 로저스 Vol.1" 입니다. 마블 무리수로 유명한 바로 그 작품이죠. "북극 허풍담 3" 입니다. 이 시리즈 마지막권인데, 연작이라고 해서 맘 놓고 마지막권부터 샀습니다. 뭐, 그렇습니다. 재미있는 상황이 되어가고 있네요.

크리스 에반스 曰, "캡틴 아메리카로 복귀 할수도?"

 개인적으로 크리스 에반스는 캡틴 아메리카를 통해서 정말 이미지 제대로 고친 케이스라고 생각을 하고 있습니다. 솔직히 휴먼 토치 나오던 시절의 그림자가 너무 크다 보니 아무래도 미묘한 구석이 좀 있었던 것이죠. 게다가 휴먼 토치때 보여준 이미지가 루저스를 거쳐서 더 강하게 다가오기도 했고 말입니다. 상황이 이쯤 되고 보니 퍼스트 어벤저 때에는 ...
1 2 3 4 5 6


예스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