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DEADPOOL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3 4

모레나 바카린 曰, "데드풀 3에서 바네사 역으로 복귀하고 싶다!"

 개인적으로 데드풀 시리즈를 참 좋아합니다. 1편의 경우에는 예산의 한계를 어떻게 각본가들이 이겨낼 수 있는가에 대한 좋은 그림이라 할 수 있었습니다. 2편은 예산이 왕창 불어났을 때, 그 1편의 감성이 어덯게 작용하게 될 것인가에 대한 기대를 하게 만드는 작품이었고 말입니다. 하지만 폭스가 디즈니 산하로 들어가게 되어버리고, 이제는 MCU 편...

라이언 레이놀즈 曰, "곧 데드풀 3 소식 나온다!"

 현재 마블은 정말 다양한 이야기가 나오고 있습니다. 일단 스파이더맨 : 노 웨이 홈 덕분에 멀티버스로 인해서 무슨 일을 벌일 수 있는가에 관하여 사람들에게 노출시킨 상황입니다. 게다가 새 닥터 스트레인지 영화는 멀티버스 이야기가 주요 이야기가 될 것인 상황이기도 하고 말입니다. 상황이 이렇다 보니 아무래도 참 묘한 상황이 여럿 보이는 것도 사...

책을 또 샀습니다.

 이번에도 사들인 책입니다. "호크아이 Vs. 데드풀" 입니다. 마블은 최대한 구매를 줄이고는 있는데, 묘하게 한권씩 꼭 끼네요. "공대생을 따라잡는 자신만만 공학이야기" 라는 책입니다. 이런 책도 묘하게 재미있더라구요. 오늘도 참 묘한 조합이네요.

책을 더 샀습니다.

 뭐, 그렇습니다. 월급날이 한 번 스쳐 지나갔고, 결국 또 사들인 겁니다. "데드풀 : 떠버리 용병을 그리다" 입니다. 이 책은 사려다 말고, 사려다 말고 하다가 결국 이번에 샀죠. "가디언즈 오브 더 갤럭시 Vol.5 : 거울에 비친 나" 입니다. 이 시리즈는 한 번 잘 못 시작 했다가 벗어나질 못하고 있습니다. 뭐 그렇습니다. 이번에는 전부 마블 ...

책을 샀습니다.

 이번에도 사들인 책 입니다. "데드풀 & 케이블 얼티밋 컬렉션 BOOK 2" 입니다. BOOK1은 지금 다른 데에서 오고 있습니다. "퀸 수사국" 입니다. 구매 한 줄 알았는데, 안 샀더라구요;;; 뭐, 그렇습니다. 이번에도 줄줄이 사들였네요.

"데드풀 3"가 결국 나옵니다.

 개인적으로 데드풀 시리즈를 무척 좋아합니다. 요새 참 보기 힘든, 아무 생각 안 해도 되는 영화라고 생각이 들어서 말이죠. 1편도, 2편도 그랬습니다. 그런데, 이후에 폭스가 디즈니로 넘어가 버리면서 제작이 어떻게 될 것인가에 대한 이야기가 우려와 함께 나오게 되었습니다. 하지만, 결국에는 나오는 상황이 되었습니다. 심지어 마블 스튜...

책을 구매 했습니다.

 책이 정말 끝도 없습니다. "냉장고를 수집하는 여자" 라는 책 입니다. 제목이 너무 재미있어 보여서 한 번 읽어보려구요. "데드풀 : 개싸움" 이라는 책 입니다. 의외로 소설이죠. 이번에는 그래도 전부 소설책 이네요.

책을 더 샀습니다.

 정말 끝도 없이 사들이고 있습니다. 우선 살인예언자 4권 입니다. 이시리즈도 어쩌다 보니 3권을 빼먹은 상황이네요. 그리고 데드풀 Vol.4 입니다. 이건 시리즈 다 따라 잡았네요. 뭐, 그렇습니다. 이번에는 다시 배치 이상해졌네요.

책을 더 구매 했습니다.

 이번에는 좀 묘한 조합입니다. 우선 "데드풀 VS. 타노스" 입니다. 이 둘의 조합이 나오면 사서 봐야죠. 그리고 데드풀 Vol.3 입니다. 사실 2를 사야 하는데, 중고로 사다 보니 아무래도 해결이 안 되더군요. 뭐, 그렇습니다. 데드풀로 가득해지는군요.

"데드풀 2" 블루레이를 샀습니다.

 사실 이 타이틀은 예약을 걸었고, 출시일에 온 타이틀 입니다. 하지만 이래저래 포스팅이 정말 심하게 밀리면서 이제야 올리게 되었죠. 솔직히 아웃케이스는 좀 난잡합니다. 1편같은 심플한 맛은 없죠. 하지만 저는 이쪽이 더 좋습니다. 더 데드풀 같아서 말이죠. 뒷면 이미지 입니다. 이쪽은 오히려 얌전하네요. 사실 이런 ...
1 2 3 4


예스블로그